로고

논산시, 막막한 청년농업인들의 시작 손잡고 함께 간다

- 스마트팜 청년창업 교육‘선도농가 현장실습 교육 운영’
- 도제식 교육으로 농업현장지식과 든든한 정신적 후원 제공

이영민 | 기사입력 2024/06/17 [11:10]

논산시, 막막한 청년농업인들의 시작 손잡고 함께 간다

- 스마트팜 청년창업 교육‘선도농가 현장실습 교육 운영’
- 도제식 교육으로 농업현장지식과 든든한 정신적 후원 제공

이영민 | 입력 : 2024/06/17 [11:10]

▲ 현장 실습 중 농업인들    

  

논산시(시장 백성현)는 전문교육을 이수한 청년농업인 6명이 관내 선도농가 와 1:1매칭을 통해 500시간의 현장실습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청년창업 현장 실습교육 지원사업은 청년농업인에게 필요한 단계별 실습 교육을 통해 안정적인 영농이 가능하도록 유도하기 위한 사업이다.

 

교육생들은 희망하는 작목별(딸기, 엽채류등) 선도농업인들로부터 정보통신기(ICT)과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작목재배기술 스마트농업 정책과정 경영기법 창업과정 등을 전수받게 되며, 교육기간은 6~7개월로 탄력적으로 운영된다.

 

또한, 선택사항으로 선도농가와 협의하여, 4시간 월 80시간 범위에서 자영농실습을 병행할 수 있으며, 교육에 참여하는 연수생에게는 월 최대 100만 원의 교육훈련비를, 선도농가에게는 교수수당으로 월 최대 50만 원을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교육을 통해 청년농업인이 선도농가의 노하우를 현장에서 직접 배우면서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논산시는 민선8기에 들어 농업생산비 절감, 우수농산물 생산, 수지맞는 농업으로의 산업화, 농업전문가 양성 등 5가지 농업정책방향을 설정하고, 지역산업의 근간인 농업분야 발전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문의처 : 논산시농업기술센터 교육경영팀(041-746-8341)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